ID    PW       Auto        
<미디어워치> 130호 (PDF 전문)
  문제의 이준석 패러디물 텍스트버전 재구성
-
+
  Writer : 훼드라     Date : 12-05-09 10:38     Hit : 3159    
  Trackback URL : http://www.skepticalleft.com/bbs/tb.php/01_main_square/101634


10.26 서울대전에서 나경원이 박원순에게 패퇴한 이후 한나라당의 분위기는 초상집 같았다. 우여곡절 끝에 지도부가 총 사퇴하고 박근혜를 비상대책위원장에 앉히고 당명까지 새누리당으로 바꿨으나, 야권통합으로 기세등등한 민주통합당은 어느덧 노무현의 최측근 문재인을 앞세우고 있었고, 문재인의 지지율은 박근혜의 턱밑까지 추격해오고 있었다.

“ 허허 정녕 새누리당에 문재인을 꺾을 사람은 없단말인가. ”

새누리당의 한다하는 제신,상장들이 모두 탄식해마지 않았다. 이때 부산의 좌장 김무성이 나서 한마디 했다.

“ 염려마시오. 부산에는 96년 YS 키즈 출신인 권철현이란 인재가 있소. 그라면

능히 문재인을 꺾을수 있을것이오. ”

하지만 지지율 조사를 해보니 권철현은 문재인에 쨉도 안 되었다. 이에 황우려 원내대표가 탄식하며 말하기를

“ 이 스펙 후덜덜한 수많은 새누리 상장들중 문재인 하나를 꺾을 인재가 없대서

야 두고두고 친노진영의 비웃음을 사고 말것이오 !!! ”

뉴라이트 대표 신지호도 한쪽에서 탄식하며 말했다.

“ 내 상장(上將) 최홍재,홍진표가 이 자리에 없는것이 한이로구나. 만약 이때 최

홍재,홍진표중 한 사람만이라도 있었던들 어찌 문재인 따위를 두려워하랴 ! ”

(차라리 하태경이라도 문성근 대항마로 내보내볼까)

다들 문재인을 두려워하여 혹자는 떨고, 혹자는 탄식하고, 혹자는 부끄러워서 아무런 말이 없는데, 이때 어디선가 허스키한 경상도 사투리의 여성 목소리가 들려왔다.

“ 용맹한 장수가 없는것은 아닙니다 ! 만약 저를 사상에 보내주신다면 반드시 문

재인을 꺾고 돌아오겠습니다 “

제신과 장수들이 모두 놀라 돌아보니 웬 20대의 새파란 젊은 여자아이가 들어오고 있었다. 다들 의아하여 그가 누구냐 물으니 이준석 비대위원이 일어나 설명했다.

“ 부산 사상에 이번에 공천신청을 한 손수조라 하는 여인이옵니다. ”

“ 손수조 ? 이게 웬 듣보잡 ? 허면 그의 경력은 어떻게 되오 ? ”

이준석이 당황해서 쭈볏거리며 말하기를

“ 그...그러니까 그게...부산에서 듣보잡급 여고에서 학생회장 잠깐하고...주저리

주저리... ”

홍준표 전 대표가 황당해서 역정을 내며 소리쳤다.

“ 아무리 이명박의 삽질과 친노의 부활로 새누리당이 막장이 되었기로, 너는 새

누리당에 사람이 그렇게 없는줄 아느냐 ? 아무리 우리가 사정이 궁색하기로 어

찌 스물일곱살난 애송이 계집애를 문재인의 대항마로 보낸단 말이냐 ? 말도 안

되는 소리 그만하고 썩 물러가거라. ”

“ 아 ! 잠깐 ! ”

헌데 이때 이상돈 비대위원이 그런 홍 전대표를 만류하며 말했다.

“ 이 손수조란 여인이 이렇게 큰소리를 치는걸 보니, 그만큼 자신이 있나봅니다.

그러니 한번 사상에 내보내기로 합시다. 만약 문재인을 이기지 못한다면 그 죄

는 그 다음에 물어도 늦지 않습니다. ”

“ 하지만 한낮 27세 젊은 처자를 문재인의 대항마로 내보낸다면 친노진영의 비웃

음거리로만 전락하고 말것입니다. ”

황우려 원내대표도 신중하게 한마디 거들었다. 하지만 이상돈은 그런 새누리당의 중진들을 설득했다.

“ 이 여인의 외모가 결코 속되지 않으니, 어찌 한낱 친노세력의 비웃음거리로만

전락하겠습니까 ? 이미 손수조가 그만큼 자신을 내비쳤으니, 한번 내보내는것도

새누리당 지지자들의 사기진작을 위해 그리 나쁘지는 않을것입니다. ”

“ 만약 문재인의 목을 베어오지 못한다면 제 목을 베어도 원망치 않겠습니다. ”

손수조가 다시금 늠름하게 말하니 그 모습이 흡사 사극에서 종종보는 여장부 캐릭터에 비길만 했다. 이상돈 비대위원이 술을 따라주었다.

“ 장하시오 ! 원래 대륙의 삼국지연의 이야기에선 조조가 관운장에게 데운술을 따

라주지만 그건 원래 중국 전통술중에 ‘소홍주’란 데워먹는 술이 있기에 그리한 것

이고, 여긴 중국이 아니고 한국땅이니 대신 이한동 전 국회부의장의 지역구 명물

인 ‘포천 막걸리’나 한잔 들고 가시오 ! ”

“ 감사합니다 ! 하지만 저 역시 이 술이 상하기전에 먼저 문재인의 목부터 베어

오겠습니다. ”

마침내 손수조가 출진했다. 한편 텅빈 군영에선 홍준표만 공연히 막걸리잔을 침을 꼴깍 삼키며 바라보며 투덜거렸다.

“ 18...만약 이 막걸리 상하기만 해봐라 ! ”

이때 밖에서 함성이 들리고 한바탕 칼과 창 부딪히는 소리, 흙먼지 자욱히 휘날리더니...비록 손수조가 문재인의 목을 베어오진 못 했으나, 문재인 대세론은 이제 물건너갔다 소리가 나올정도로 재인은 치명상을 입었고, 손수조의 선전과 생긴것부터 삼국지연의의 동탁같은 나꼼수 김용민의 삽질로 결국 19대 총선에서 과반수를 획득 승리했다는 전설이...



p.s : 헌데 생각해보니 정작 그 문제의 패러디 만화 만든 사람은 약간 또라이성

박빠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원래는 관우가 나서는걸 원술이 말도 안된다

며 역정내니까 조조가 만류하면서 그러지말고 한번 내보내자는 내용인거잖

아요. 근데 원술에 이준석 그림을 조조에 박근혜 그림을 그려넣다니. 아님

지능적 박근혜 안티인걸까요 ? ^^;; 졸지에 박근혜가 조조가 되어버렸으


p.s 2 : 생각해보니 문재인에게도 굴욕은 굴욕일듯. 결국 문재인=화웅이 된건데

...어쨌든 문재인이 노무현 최측근이었으니...비유가 엽기적이긴 하지만...

만약 노무현=동탁이라 친다면 -.-;;;; ... 문재인은 여포나 이유 정도는 되

어야지 화웅이라니. 원작에서도 17로 의군이 몰려오자 동탁이 여포를 내

보내려는데 화웅이 닭잡는데 무슨 소잡는 칼을 쓰냐며 자기가 나가겠다고

한건데 ^^;;


p.s 3 : 오히려...정작 친노 찌질이들중 삼국지연의 제대로 읽어본 사람이 별로

없다는 사실이 입증돤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다 드네요 ^^;; 저 유명한

장면 패러디한걸 몰라서 이 열폭이라니 ^^;; 하긴 그러고보니 계륵 파동

때도 열폭했었지들...



Main Square에 남겨주신 훼드라 님의 최근 포스트 MORE▶
[펌/종북논란 관련] 진보를 나는 6 : 3 : 1로 본다 (1)
자원합니다 !!! 저를 KBS 일일극 작가로 써 주십시오 !!!
한양스캔들이란 프로는 어떤 프로인가요 ? (2)
[서평] 신호영(을파소)의 '이순신의 전쟁'을 추천하며 (1)
[시] 이도령과 변학도

No Subject writer Date Hit
[CSI] 교육부의 표절 사례집에도 실린 조국의 표절 케이스 (3) mahlerian 02-18 5433
'스켑티컬레프트닷컴' 개편 공지 (5) ChiefEditor 01-24 7367
[CSI] 새삼 정리해보는 조국의 연구부정행위 전모 (3) mahlerian 11-19 18908
[CSI] 조국 석사 학위 논문 표절 의혹 (6) mahlerian 07-07 17930
[CSI] 조국 전문박사논문 표절 전모 (유형별) (PDF 파일) (2) mahlerian 10-02 21951
[CSI] 조국 전문박사논문 표절 전모 (피표절자별) (PDF 파일) (3) mahlerian 10-02 22204
[CSI] 조국, 손석희, 진중권 표절 해외제보용 기사들 모음 (2) mahlerian 10-22 24548
[CSI] [공고] 연구진실성검증센터 인재 채용 및 모집 mahlerian 09-27 26920
[CSI] 1980년대에는 논문작성지침이 오늘과 달랐을까? (3)  mahlerian 06-24 34208
[CSI] 논문 표절 판정 가이드라인 (손석희, 조국, 진중권 등) (1)  mahlerian 05-11 37414
[CSI] 손석희 씨 미네소타대 석사논문 표절 전모 (피표절자별) (수정) (3)  mahlerian 09-08 28783
[CSI] 손석희 씨 미네소타대 석사논문 표절 전모 (유형과 분량) (3)  mahlerian 06-09 42012
[!] 스켑렙 사용설명서 ChiefEditor 01-11 91124
[!] 이곳의 운영원칙, 운영자의 공정성 ChiefEditor 06-22 83759
9820 불신과 혼돈 부채질하는 기레기 언론 (1) 산셋으 04-23 51
9819 "하루 세 끼 먹는 나라보다 하루 두끼를 먹어도 안전하고 행복한 나라에… (1) 산셋으 04-23 79
9818 시기는 적절하지 않지만 말 나온 김에 박근혜 대통령에 대해 느낀점 흑진주 04-23 1
9817 박근혜 대통령, 국정에 책임감과 주인의식 가져야.. 흑진주 04-22 319
9816 세월호 선원들의 행동과 직업만족도 (3) 어광3 04-22 65
9815 TV 켜기가 무서버 (2) 산셋으 04-22 92
9814 정부는 외국 구조지원 거절 이유 밝혀야.. 흑진주 04-21 956
9813 [세월호] 기념사진 발언 논란. 공무원이 말한 걸로 밝혀졌다네요. 흑진주 04-20 1015
9812 [CSI] 서남수 장관 표절 혐의 재심의 및 본조사 이행 청구 사유서 (1) mahlerian 04-20 3144
9811 [세월호 침몰] 경찰, 허위사실 유포자 추적…'무관용 원칙' 적용 흑진주 04-20 884
9810 [세월호] 박 대통령 “유가족ㆍ실종자 가족, 하나님 손길 함께 하시길” 흑진주 04-20 888
9809 세월호 구조 지원 대조영함 병사 화물승강기 조명 교체 사망 흑진주 04-20 817
9808 박근혜 대통령의 인사스타일은? 전문성! 흑진주 04-20 106
9807 [세월호] BBC "성난 가족들, 더딘 구조에 항거", TV아사히 등 흑진주 04-20 75
9806 적막하다 ... 엣혀~ (1) 산셋으 04-19 240
9805 진영논리극복과 중도정치에 대한 탐색적 논의 프락시스 04-18 94
9804 동정심과 공치사 (2) 산셋으 04-18 329
9803 새누리당을 해체할 수 있는 가장 좋은 시기가 도래함 (1) 산셋으 04-16 414
9802 [CSI] [번역] 독일의 논문표절 사냥꾼들 '플라기페디(PlagiPedi)' (1) mahlerian 04-14 4997
9801 [CSI] [번역] 논문표절 사냥꾼 '팡저우쯔(Fang Zhouzi)' (위키) (2) mahlerian 04-14 4969
9800 [CSI] 정관용 씨 석사논문 표절 혐의 재심의 요청 사유서 mahlerian 04-11 4955
9799 니네는 몇 도까지 꺾여지니? (2) 산셋으 04-10 530
9798 <TV조선> 이제 좀 갈아치워! (2) 산셋으 04-08 651
9797 무인비행기 전수조사라는 국토부의 삽질. 그리고 국방부는 뭐하는가. 흑진주 04-07 2336
9796 박근혜 대통령과 리더십 (2) AdVeritas 04-07 232
9795 박근혜 대통령 각하, 상왕 노릇 그만 했으면 하는 작은 바램. (2) 흑진주 04-07 2411
9794 "너나 자알~ 혀!!!" (1) 산셋으 04-06 559
9793 스켑티컬레프트닷컴과 연구진실성검증센터, 개편을 합니다. mahlerian 04-03 5291
9792 아쉽다 ... 짜리몽땅 (1) 산셋으 03-31 581
9791 국민은 밥. 박근혜식 규제개혁 잘하세요는 실현될 수 없다. 흑진주 03-29 2204
9790 가톨릭 그리고 빛과 소금, 똥 (1) 산셋으 03-27 671
9789 주민번호 없애거나 새로 바꿔야 흑진주 03-27 2210
9788 규제 철폐의 방법 중 하나는 거액(또는 엄벌)의 송사 흑진주 03-27 2148
9787 박근혜 대통령 독일 방문, 감동의 도가니 흑진주 03-24 2238
9786 문화 . 예술 '산업'은 정당한 것인가? (2) 산셋으 03-23 567
9785 [CSI] 방심위 김택곤 상임위원, 석사논문 표절 발견 (코멘터리 기사) mahlerian 03-21 5630
9784 [CSI] 방심위 김택곤 상임위원 석사논문의 각주 21번 미스테리 mahlerian 03-19 5655
9783 [CSI] 방심위 김택곤 상임위원 석사논문 표절 의혹 2 mahlerian 03-19 5692
9782 [CSI] 방심위 김택곤 상임위원 석사논문 표절 의혹 1 mahlerian 03-19 5589
9781 [CSI] 권은희 씨 석사논문(2013년)의 페이지 오류 및 미스테리 (3) mahlerian 03-18 5738
9780 [CSI] 송파경찰서 수사과장 권은희 씨 석사논문 표절 자료 6 (3) mahlerian 03-18 4363
9779 공영, 민영,상업,국영, 조중동...의 문제가 아니라 골이 빈 게 문제 흑진주 03-15 2520
9778 버스 공영제 ... 그 프로세스를 아라보자 (1) 산셋으 03-15 820
9777 [CSI] 서남수 교육부장관 박사논문 표절 등 재심의 및 특별접수 요청 공… mahlerian 03-13 4827
9776 [CSI] 방심위 위원 장낙인 씨 한양대 석박사 논문 표절 관련 (4) mahlerian 03-13 5286
9775 [CSI] 전 방심위 자문위원 임순혜 씨 서강대 석사논문 표절 판정! mahlerian 03-13 5553
9774 박근혜 대통령, 박정희의 똥찌꺼기인가? 박정희의 좀비인가? (5)  흑진주 03-09 2806
9773 박근혜 대통령, "세 모녀 자살 마음 아파..있는 복지 제대로 활용을" 흑진주 03-07 2433
9772 KBS 시청료 올리기 대작전, 너무나 때늦은 공영방송 주장 흑진주 03-06 2505
9771 이상한 나라의 박근혜 대통령 각하. 14.2.24 3개년 계획 담화를 보고. 흑진주 03-06 2458
9770 에구 ... 파랑새는 어디에 숨어 있나? (1) 산셋으 03-03 988
9769 대한민국의 敵 종북좌파척결 1,000萬名 서명운동 한재준 03-02 363
9768 [CSI] "박근혜 대통령이 직접 표절 근절에 나서야" (인터뷰) mahlerian 02-27 5486
9767 낙하산 인사가 문제라구? (1) 산셋으 02-22 1158
9766 [CSI] 김미화 씨의 적반하장 (논문 표절 관련 민사소송) (1) mahlerian 02-20 5953
9765 [CSI] JTBC '썰전' 이철희, 북한서적 표절! (코멘터리 기사) (7) mahlerian 02-19 6341
9764 [CSI] JTBC '썰전', 이철희 평론가 석사논문 표절 혐의 4 mahlerian 02-19 6225
9763 [CSI] JTBC '썰전', 이철희 평론가 석사논문 표절 혐의 3 mahlerian 02-19 6202
9762 [CSI] JTBC '썰전', 이철희 평론가 석사논문 표절 혐의 2 mahlerian 02-19 5630
9761 [CSI] JTBC '썰전', 이철희 평론가 석사논문 표절 혐의 1 (1) mahlerian 02-19 4600
 1  2  3  4  5  6  7  8  9  10    
불신과 혼돈 부채..
산셋으/2014-04-23
"하루 세 끼 먹는 ..
산셋으/2014-04-23
시기는 적절하지 ..
흑진주/2014-04-23

우리 사회의 영세..
axosize/2014-04-23
세월호 사건과 관..
mahlerian/2014-04-23
어광 선생님. 반갑..
mahlerian/2014-04-23
세월호 비극이 터..
산셋으/2014-04-23
https://twitter.com/kyung..
산셋으/2014-04-23

의료일원화특별위원회 의료일원화국민연대 healthlog 데일리안 광주.전라 빅뉴스 미디어워치 柱, 나는 사실을 존중한다 한국무신론자 모임 날아다니는 스파게티 괴물교 TED the skeptic's dictionary 한글판 the TalkOrgins Archive 한글판 Quackwatch 한글판 COUNCIL for SECULAR HUMANISM the Brights CSI RICHARD DAWKINS.net (주)시대정신 조갑제닷컴 하종강의 노동과 꿈 사회디자인연구소 공공경영연구원 김경재닷컴 skyang.com
2013년 이후 미디어워치

   About Us   |   FAQ   |   Terms Of Service   |   Private Policy   |   Site Map